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헨리, 영화 ‘어 도그스 저니’로 헐리우드 본격 활동

[아유경제=장성경 기자] 가수 겸 배우 헨리가 본격적인 미국 활동에 나선다.

14일 헨리의 소속사 몬스터엔터테인먼트그룹은 헨리는 최근 출연한 영화 ‘어 도그스 저니(A Dog’s Journey)’의 시사회 및 프로모션에 참석해 할리우드 활동을 시작했다고 전했다.

헨리는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진행된 영화 ‘어 도그스 저니’의 각종 시사회 및 프로모션에 정식으로 참석했다. 특히 관객과의 대화(GV)를 비롯해 LA의 뉴스 전문 채널인 KTLA의 ‘Morning News’ 프로그램에 단독 출연해 영화를 소개하는 등 배우로 다양한 활약을 선보였다.

‘어 도그스 저니’는 한 헌신적인 견공이 인간의 삶을 통해 자신의 존재 이유를 찾아가는 모습을 개의 관점으로 담아낸 가족 영화다. 스티븐 스필버그가 수장으로 있는 엠블린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고, 미국의 유명 TV 시리즈 ‘모던 패밀리’의 게일 맨쿠소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한편, 헨리가 조연을 맡은 영화 ‘어 도그스 저니’는 오는 17일(현지 시간) 개봉을 앞두고 있다.

장성경 기자  bible890@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