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실시간뉴스
여백
주요뉴스
더보기
여백
여백
최신뉴스
“서울 관악구 첫 자이가 온다”… 봉천4-1-3구역 재개발, 공동사업시행자 선정 향해 ‘성큼성큼’“서울 관악구 첫 자이가 온다”… 봉천4-1-3구역 재개발, 공동사업시행 [아유경제=조현우 기자] 올해 전국의 도시정비시장 규모는 20조 원으로 지난해 23조 원보다 소폭 축소된다. 이 중 서울 등 수도권 비중이 10조 원 안팎으로 지난해 13조 원보다 줄어든다는 예측이 지배적이다.이런 상황 속에서도 도시정비사업의 핵심 서울에서는 사업 대상지가 속속 등장할 것으로 보여 건설사들의 뜨거운 참여가 예상된다. 특히 최근 서울 관악구에 최초로 들어서게 되는 ‘자이’ 단지가 예고되고 있어 부동산 전문가들의 이목이 쏠린다.22일 도시정비업계에 따르면 관악구의 봉천4-1-3구역 재개발사업은 공동사업시행 건설업자 선정
[기자수첩] 빙상계 썩은 부분 ‘반드시’ 도려내야[기자수첩] 빙상계 썩은 부분 ‘반드시’ 도려내야 [아유경제=김진원 기자]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 선수가 조재범 전 코치로부터의 폭행은 물론 성폭행 당했다고 폭로하자 그동안 드러나지 않았던 빙상계의 또 다른 어두운 면이 점차 민낯을 드러내고 있다. 점점 사태는 커질대로 커진 모양새다.젊은빙상인연대가 이달 21일 국회 정론관에서 무소속 손혜원 의원과 기자회견 자리에서 심석희 선수 사건 이외에도 5건의 성폭행 피해사례가 있음을 폭로한 것.손 의원은 “현재 확인된 피해자는 심석희 선수를 포함해 총 6명으로 이들은 아직도 2차 피해와 보복을 두려워하고 있다”고 밝혔다.이어 “A선수는 1
‘알짜배기’ 빌라 재건축 속도전… 대흥ㆍ성원ㆍ동진빌라 등 소규모 정비사업 주목!‘알짜배기’ 빌라 재건축 속도전… 대흥ㆍ성원ㆍ동진빌라 등 소규모 정비사업 [아유경제=김민 기자] 새해를 맞아 서울과 수도권 빌라(연립주택) 단지들이 재건축사업 추진을 위한 속도전에 돌입해 관심을 끈다. 최근 소규모 정비사업 관련 법ㆍ제도 등이 손질될 예정이라 지상 4층 이하 빌라 재건축 또한 탄력을 받는 모습이다.연립주택은 지하주차장 면적을 제외한 주택 1개동의 연면적이 660㎡를 초과하는 주택을 의미하며 빌라라고 불린다. 특히 최고 층수가 4층 이하인 저층 주택이라 사업성이 우수하다는 게 업계 전문가들의 중론이다.유관 업계의 가장 큰 주목을 받는 곳은 구로구 대흥ㆍ성원ㆍ동진빌라 재건축사업이다. 앞서 시
[기자수첩] 도 넘은 손혜원 의원 투기 의혹[기자수첩] 도 넘은 손혜원 의원 투기 의혹 [아유경제=김학형 기자]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목포 만호동 문화재거리에 부동산 투기를 했다는 의혹이 눈덩이처럼 불어났다.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는 불똥이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번질까 차단하기에 나섰다.이달 18일 일부 언론은 손 의원이 부동산을 매입한 지역이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시범사업에 포함됐으며 이곳과 광주 등지의 도시재생사업이 외지인의 투기 수요로 변질됐다는 내용 등을 보도했다. 만호동 일대 29만9000㎡에는 2017년부터 근대역사문화공간의 역사와 문화를 활용한 도시재생사업을 추진 중이다.그러자 국토부는 “부동산 투기
더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AU경제 Photo news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