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실시간뉴스
여백
주요뉴스
더보기
여백
여백
최신뉴스
[기자수첩] 취준생 울리는 서울교통공사 ‘고용세습’, 의혹 낱낱이 규명해야[기자수첩] 취준생 울리는 서울교통공사 ‘고용세습’, 의혹 낱낱이 규명 [아유경제=김소연 기자] 서울시 산하 서울교통공사의 ‘고용세습’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공사는 지난 3월 무기계약직 1285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 그런데 이 중 공사 임직원의 친인척이 무더기로 채용됐다는 것이다.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유민봉 자유한국당 의원이 서울교통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정규직 전환자의 친인척 재직 현황’에 따르면, 2016년 5월 구의역 사고를 계기로 지난 3월 무기계약직에서 정규직으로 전환된 1285명 중 108명이 공사 임직원의 친인척인 것으로 드러났다. 임직원의 자녀를 비롯해 형제와 남매, 배우자, 부모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5주 연속 ‘오름폭 둔화’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5주 연속 ‘오름폭 둔화’ [아유경제=김학형 기자]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의 오름폭이 줄었다. 지난 9월 첫째 주 이후 5주째 연속 오름폭 감소다.이달 18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10월 셋째 주(15일 기준)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에 따르면 전국의 아파트 매매가격은 0.02% 상승, 전세가격은 0.02% 하락했다.전국 매매가격은 지난주 0.01% 상승 대비 오름폭이 커졌으나, 서울은 0.07%에서 0.05%로 오히려 작아졌다.강북 14개 구는 개발호재와 매물부족 등으로 일부 상대적 저평가 단지가 상승했으나, 9ㆍ13 대책 영향 등으로 매수세가 주춤하고 용산구가
신반포15차 재건축, 시공자와 ‘불협화음’?신반포15차 재건축, 시공자와 ‘불협화음’? [아유경제=김진원 기자] 서울 서초구 신반포15차 재건축사업이 시공자인 대우건설과 소송전을 진행하고 있어 업계의 눈과 귀가 집중된다.최근 유관 업계 소식통 등에 따르면 현재 신반포15차 재건축 정비사업조합(조합장 김종일ㆍ이하 조합)과 대우건설은 기존 합의서에 대한 소송전에 돌입했다. 임대주택 설계, 금융 비용 부담 등을 놓고 양 측 간의 의견이 좁혀지지 않는 것으로 조합 측은 사업설명회 당시 대우건설이 내걸었던 무상 옵션 항목들을 공사비에 포함시켰다며 사업 진행과 상관없이 소송으로 대응하고 있는 형국이다.이에 대해 대우건설 측은 “
이달 말부터 高DSR 기준 강화… 연소득 70% 넘으면 ‘위험대출’이달 말부터 高DSR 기준 강화… 연소득 70% 넘으면 ‘위험대출’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이달 말부터 가계대출의 원리금이 연소득의 70%를 넘으면 ‘위험대출’로 분류된다. 시중은행은 위험대출을 총 대출의 15% 아래로 낮춰야 한다. 이미 은행에 빚이 많다면 사실상 추가 대출을 받기가 어려워질 전망이다.지난 18일 금융위원회(이하 금융위)는 가계부채관리 점검회의를 열고 이 같은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관리지표 도입 방안을 발표했다.우선 위험대출을 규제하는 고(高)DSR 기준이 현행 100~150% 초과에서 70% 초과로 낮아졌다. DSR이란 모든 대출의 원리금 상환액을 연 소득으로 나눈 비율
더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AU경제 Photo news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