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실시간뉴스
여백
주요뉴스
더보기
여백
여백
최신뉴스
연이은 악재 포스코건설, 이도주공1단지 재건축에 “창립 50주년 프라이팬 드려요!”연이은 악재 포스코건설, 이도주공1단지 재건축에 “창립 50주년 프라이팬 [아유경제=조현우 기자] 연이은 사고와 비리 의혹으로 최정우 포스코 회장의 체면이 구겨지고 있다.최근 일부 언론 등을 통해 산재 은폐ㆍ협력 업체 금품수수 등에 대한 의혹과 더불어 건설사 사망사고 최다ㆍ라돈 아파트 우려, 부실시공 평가 상위권 랭크 등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는 것.업계 한 관계자는 “포스코건설의 최근 행보는 논란의 중심이란 말까지 나오고 있다”라며 “회사 측에 대해 ‘문제 종합세트’란 비아냥 섞인 목소리까지 나오고 있다”라고 밝혔다.이어서 그는 “이도주공재건축 1단지 입찰제안서에 본사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주방용품
국내산 ‘영아용 조제분유’, 수입산보다 영양가 더 높아국내산 ‘영아용 조제분유’, 수입산보다 영양가 더 높아 [아유경제=장성경 기자] 국내에서 생산된 영아용 조제분유의 주요 영양성분 함량이 수입제품보다 높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26일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시중에 판매중인 영아용 조제분유 12개 제품의 위생 및 영양성분 함량 등을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제분유 제품에서 식중독균 등은 불검출됐으며, 주요 영양성분 함량은 국내제품이 수입제품보다 다소 높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국내제품과 수입제품의 주요 영양성분(8종) 함량을 비교한 결과 열량ㆍ탄수화물ㆍ단백질ㆍ셀레늄ㆍDHA(5종)는 국내제품이 수입제품보다 높았고,
서울 보증금 9억 원 상가 임차인도 법 보호받는다서울 보증금 9억 원 상가 임차인도 법 보호받는다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앞으로 서울의 보증금 9억 원 이하 상가 임차인도 우선변제권, 임대료 인상률 제한 등의 법적 보호를 받을 수 있게 됐다. 그간 보증금 6억1000만 원 이하여야 보호 대상이 됐지만 앞으로는 9억 원 이하도 임대료 인상률 제한 등을 통해 보호를 받을 수 있다.법무부는 26일 상가 임차인의 보호 범위를 전체의 95%로 확대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시행령 개정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지난해 8월 정부가 발표한 소상공인ㆍ자영업자 지원대책에서 상권 내몰림 현상(젠트리피케이션)을 막기
경기도, 무주택 서민 25만5000가구에 임대주택ㆍ주거비 지원경기도, 무주택 서민 25만5000가구에 임대주택ㆍ주거비 지원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경기도(도지사 이재명)가 올해 저소득층 주거안정을 위해 총 4만1000가구의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하고, 저소득층 21만4000가구에는 주거비를 지급한다. 또, 취약계층 50가구에 최대 1억 원까지 전세보증금을 지원하는 사업을 올해 처음 시행한다.26일 이종수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이런 내용을 담은 ‘2019년 경기도 주거종합계획(안)’을 최종 확정했다고 기자회견을 통해 밝혔다.‘2019년 경기도 주거종합계획’은 올 한해 도가 추진하거나 도에서 진행될 예정인 공공임대주택 공급과 주거취약계층 지원 방안 등을 담은
이도주공1단지 재건축ㆍ등촌1구역 재개발, ‘플러스 아이디어’ 과장 홍보 주의보이도주공1단지 재건축ㆍ등촌1구역 재개발, ‘플러스 아이디어’ 과장 홍보 [아유경제=김민 기자] 최근 수주전이 펼쳐지고 있는 제주 이도주공1단지(재건축)와 등촌1구역(재개발)의 ‘플러스 아이디어’와 관련해 반칙입찰이라며 전문가들 사이에서 논란이 가중되고 있다.올해 상반기 시공자 선정을 앞둔 이도주공1단지의 경우 한화건설, 현대산업개발, 포스코건설이 입찰에 참여했으며 등촌1구역의 경우 한화건설, 반도건설, 현대건설, STX건설이 참여해 시공권을 두고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그런데 이도주공1단지, 등촌1구역 모두 입찰지침에 대안설계 금지를 명시하고 있는 가운데 이도주공1단지에서 포스코건설, 등촌1구역에서
수출 감소ㆍ반도체가격 하락… 유가 상승에 교역조건 ‘악화’수출 감소ㆍ반도체가격 하락… 유가 상승에 교역조건 ‘악화’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반도체, 석유제품 등 주력 수출 품목이 부진에 빠진 가운데 국제유가 상승으로 수입가격이 크게 올라 교역조건이 2년 10개월 만에 가장 악화됐다.한국은행(이하 한은)이 26일 발표한 ‘2019년 2월 무역지수 및 교역조건’에 따르면 지난 2월 순상품교역조건지수(2010년=100 기준)는 93.4으로 1년 전보다 4.1% 하락해 2017년 12월 이후 100 이하에서 머물고 있다. 순상품교역조건지수는 상품 1단위를 수출한 대금으로 살 수 있는 수입품의 양으로, 100 이하로 떨어질수록 교역조건이 나빠지고 있다는
더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AU경제 Photo news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