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인천공항에 독가스 살포하겠다” 협박… 경찰 수사 착수

[아유경제=장성경 기자] 비트코인을 주지 않으면 인천국제공항에 독가스를 살포하겠다는 협박 메시지가 인터넷에 올라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5일 인천국제공항경찰단에 따르면, 전날 인천국제공항공사 고객 민원 게시판에 ‘인천공항에 독가스를 살포하겠다’는 내용의 글이 게시됐다.

작성자는 이달 20일까지 3000비트코인을 자신의 계좌로 이체하라며 이 같은 협박성 글을 인터넷에 올린 것으로 파악됐다. 현재 1비트코인 시세는 대략 950만 원정도로 3000비트코인이면 대략 285억 원 상당이다.

경찰 등 보안당국은 해당 게시물의 인터넷 프로토콜(IP) 주소 등을 추적해 작성자의 신원을 확인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해당 글 작성자의 신원은 확인되지 않았다”면서 “인천공항공사로부터 연락을 받고 수사 중이며 다른 지역 공항공사 게시판에도 유사한 글이 올라왔는지도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장성경 기자  bible890@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