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행정·지자체
통일부, ‘2019년 해외 신진학자 통일 아카데미’ 개최

[아유경제=박진아 기자] 통일부 통일교육원은 오는 14일부터 21일까지 ‘2019년 해외 신진학자 통일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통일교육원은 한반도 통일 문제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 기반을 넓히기 위해 2013년에 ‘통일 아카데미’를 개설했다. 2013년부터 작년까지 통일 아카데미에는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와 유럽연합, 동남아시아 등의 국가에서 117명의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올해 통일 아카데미에는 네팔, 아르헨티나, 이집트, 카자흐스탄 등 10개국이 처음으로 참가하며, 총 21개국에서 전문가 24명이 참석한다. 참석자들은 ‘한반도 평화와 국제 협력’을 주제로 하는 강연과 토론에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오는 19일 웨스틴조선호텔에서 ‘한반도 평화구축’을 주제로 국제 학술회의가 개최된다. 이번 국제 학술회의는 통일부와 한국국제교류재단(Korea FoundationㆍKF)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국제 학술회의는 ‘한반도 평화구축 이니셔티브’, ‘변화하는 동아시아 정세 속 한국’,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협력’이라는 소주제로 진행되며, 통일 아카데미 참가자들이 발표와 토론을 맡을 예정이다.

한편, 참가자들은 판문점과 같은 분단 현장을 둘러보고, ‘수원화성 탐방’ 등 우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에도 참석할 계획이다.

통일교육원 관계자는 “이번 아카데미를 통해 한반도 평화와 통일 문제에 대한 차세대 한반도 전문가들의 이해를 높이고, 국제적 공감대 확산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진아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