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메간 폭스, 유민상 극찬 “섹시가이… 미국 오면 무비스타 가능”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코미디언 유민상이 미국배우 메간 폭스에게 극찬을 받아 화제다.

20일 방송되는 Comedy TV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5년 만에 내한한 메간 폭스가 출연해 한국 음식 먹방을 체험했다.

이날 ‘맛있는 녀석들’ 멤버들은 각자 메간 폭스에게 영어로 자기소개를 했고, 유민상도 짧은 영어 인사를 했다. 유민상은 인사를 마치고 ‘케첩 짜는 소리’, ‘대형견ㆍ중형견ㆍ소형견 울음소리’ 등 다양한 개인기를 선보였다.

이에 메간 폭스가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미국인 성대모사도 가능한지”를 물었고, 유민상은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얼굴 표정을 똑같이 따라하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메간 폭스는 “당신의 새로운 별명을 섹시 가이로 해야 할 것 같다”며 “미국에 오면 무비스타가 될 거다”라고 유민상을 극찬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촬영 중에도 메간 폭스는 각 멤버들에 대해 “정말 좋은 에너지가 느껴진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메간 폭스는 오는 25일 개봉 예정인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에서 종군기자 매기 역을 맡았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