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극한직업서 ‘선희’역 맡은 장진희 “초등생 딸 있다” 고백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모델 출신 배우 장진희(34)가 이혼 후 12살 딸을 키우고 있다고 고백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에서는 ‘프로 도전러’ 특집이 진행됐다. 게스트로는 배우 장진희, 지주연과 방송인 서정희, 서동주가 출연했다.

영화 ‘극한직업’에서 범죄조직 두목 이무배(신하균 분)의 보디가드 ‘선희’ 역을 맡아 대중에게 잘 알려진 장진희는 이날 자신에게 딸이 있다고 털어놨다.

장진희는 “딸이 있다. 주변 분들은 다 안다. 공식적으로 질문을 받거나 이야기한 적은 없다”며 “어린 나이에 결혼해 아이를 낳아 25세에 이혼을 했고, 이혼한지는 10년째”라고 밝혔다. 딸의 나이는 12살로 초등학교 5학년이다.

그는 딸이 어느 날 ‘엄마, 왜 내가 딸인걸 아무도 몰라?’라고 질문했다며 “엄마가 드디어 방송에서 얘기했다. 너 마음 많이 힘들 텐데 예쁘게 얘기해줘서 고마워. 사랑해”라는 내용의 영상편지를 찍었다.

장진희는 2000년 모델로 데뷔해 2017년 영화 ‘포크레인’을 통해 배우의 길에 들어섰다. 그는 이날 연기를 시작하게 된 계기를 “아이 덕분이었다”고 설명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