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스포츠
[아유경제_스포츠] 英 언론 “손흥민, 6일 휴식의 최대 수혜자” 선정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공격수 손흥민(28)이 국내에서 휴식을 취한 덕분에 후반기 리그에서 맹활약을 펼칠 것이라는 기대를 받고 있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은 지난 12일(이하 한국시간) ‘The 5 Tottenham players who will benefit most from the winter break (겨울 휴식기를 맞아 가장 큰 수혜자가 될 토트넘 선수 5명)’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에서는 손흥민을 비롯해 토트넘 수비수 벤 데이비스(26), 미드필더 지오바니 로 셀소(23), 공격수 스티븐 베르힌(22), 미드필더 탕귀 은돔벨레(23) 선수가 겨울 휴식기를 통해 최대 수혜자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최근 4경기 연속골을 넣었다. 올바른 위치로 올라가고 있다”라면서도 “이 한국인 스타가 피곤한 것일 수도 있다. 시즌 초반에는 힘들어보였지만 이번 6일 휴식기를 통해 앞으로 새로운 플레이를 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을 드러냈다.

토트넘은 이달 6일 사우스햄튼과 FA컵 32강 재경기를 3-2 승리로 마친 뒤 6일의 휴가를 가졌다. 13일부터는 오는 16일에 있을 애스턴 빌라 전을 대비해 공식 훈련이 재개된다.

손흥민은 휴가를 맞이해 국내에서 휴식을 취했다. 이달 11일 파주 NFC에서 진행된 ‘드림(Dream) KFA’ 행사에 참석해 주목을 받기도 했다.

한편, 풋볼 런던은 지난달(1월) 26일 토트넘 홋스퍼와 사우샘프턴과의 ‘2019-2020 잉글랜드 FA컵’이 손흥민의 선제골 1-1로 비기자 선수평점에서 6점을 부여했다. 매체는 선제골에 비해 낮은 평점에 대해 ‘여전히 그의 최고 모습에 근접하지 못했다’는 평을 달았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