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20살 전소미, 람보르기니 오너?… 소속사 “본인 소유 차량 아냐” 해명

[아유경제=유정하 기자] 가수 전소미가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해 외제차를 운전하는 모습을 공개하며 큰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해당 차는 전소미 소유가 아닌 사실이 밝혀졌다.

지난 29일 전소미는 더블랙레이블 유튜브 채널에서 ‘I AM SOMI’ 콘텐츠를 선보이며 람보르기니를 직접 운전했다.

전소미는 2016년 Mnet의 ‘프로듀스101’에서 1위를 한 바 있으며 올해 20살 성인이 됐다. 일찍 연예계 활동을 시작해 첫차로 고급 외제차를 구입한 것인지에 대한 관심이 쏟아졌다.

전소미는 ‘I AM SOMI’ 콘텐츠를 통해 “노란 차로 업그레이드했다”고 말하며 차를 운전해 “전소미가 람보르기니를 장만한 것 아니냐”는 네티즌들의 지적이 이어졌다. 이에 소속사는 “해당 차량은 전소미 소유가 아니다. 다음 화를 확인해 달라”고 공지하며 해명했다.

‘I AM SOMI’에서 전소미는 고등학교 졸업식 참석 준비를 하는 장면을 시작으로 가족은 물론 소속사 식구들과도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I AM SOMI’에 등장한 람보르기니는 SUV 모델인 람보르기니 우르스로 약 2억5600만 원의 가격을 자랑한다.

유정하 기자  jjeongtori@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정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