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장근석 측 “모친 수십 억 대 탈세와 무관… 가족 신뢰 잃어”“어머니의 독단적 경영의 결과… 충격ㆍ참담”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배우 장근석이 어머니의 수십억 원대 역외 탈세 혐의와 관련해 무관하다는 입장을 밝히며 해명에 나섰다.

장근석의 소속사 측은 2일 “먼저 이번 장근석 어머니와 관련된 일련의 세무조사 사안에 대해 깊은 유감과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무엇보다 현재 장근석이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 이런 일로 여러분들께 깊은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것에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사과의 말을 전했다.

이어 “트리제이컴퍼니는 장근석 어머니가 회사의 대표로서 경영의 실권과 자금 운용을 전적으로 책임지고 있다”며 “그동안 장근석은 본업에만 충실해왔고 어머니로부터 자금 운용에 대해서 일절 공유 받지 못해 관련 사실을 전혀 알지 못했던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일은 2014년 트리제이컴퍼니의 세무조사 관련 사안이 있었던 시기 이전의 일로, 이 역시 어머니의 독단적인 경영의 결과로 벌어진 문제”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장근석 개인은 납세의무를 성실히 이행해 왔고 회사 세무에 관련해 어떠한 부분에도 관여하지 않았기에 무관함을 알려드린다”며 “관련 책임은 당사자인 어머니에게 있음을 명확히 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어머니 일로 인해 장근석은 누구보다도 충격이 큰 상황이며 참담함을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장근석은 공적인 업무에서 어머니가 보여준 모습에 크게 실망했으며 또한 이 모든 사실을 숨긴 것에 가족으로서 신뢰마저 잃었다”며 “어머니와 트리제이컴퍼니는 해당 사안의 결과와 책임에 성실히 임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일 서울중앙지검 형사13부(오정희 부장검사)는 장근석의 어머니 전모 씨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지난달 30일 불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장근석의 어머니 전씨는 아들이자 소속 연예인이었던 장근석이 해외 활동을 통해 벌어들인 수입을 홍콩 등에서 인출ㆍ사용하는 방식으로 수십 억 원대의 소득 신고를 누락하고 탈세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