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정우성, 어제 부친상… “코로나19로 조문 어려워”“조화ㆍ조의금 정중히 사양… 전화ㆍ문자로”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배우 정우성이 지난 5일 부친상을 당했다.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이날 “정우성 부친이 별세했다”고 알리며 “시기가 시기인 만큼 가족들과 조용히 고인을 잘 보내드리려 한다. 위로의 마음으로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해 조문이 어려우니 전화나 문자로 위로 부탁드린다. 조화와 조의금은 정중히 사양한다”고 덧붙였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7일이다. 장지는 충북 음성군 감곡면에 마련됐다.

한편 영화배우로 활동해왔던 정우성은 현재 직접 연출을 맡은 첫 작품 ‘보호자’를 촬영 중이며 영화 ‘정상회담’ 개봉을 앞두고 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