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김유진 PD ‘극단적 선택’ 후 회복 중… 가족 “악성댓글에 법적대응”“익명성 편승해 허위사실 유포… 선처 절대 없다”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이원일 셰프의 약혼녀 김유진 PD가 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이며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입원 중인 가운데, 김 PD의 가족이 “악성댓글에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 PD 가족은 4일 입장문을 통해 “우리 가족은 과장된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거짓 내용과 도 넘은 비판에 진실을 밝히려고 한다”며 “김 PD를 향한 무분별한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행위가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김 PD가 ‘혼자만 감당하면 되겠지’ 하며 넘겨왔지만 허위사실 유포와 악성댓글에 시달렸다”며 “심지어는 피해 제보자가 시켰다고 주장하는 그녀의 지인으로부터 지난 4월 30일부터 협박성 메시지와 전화가 왔다”고 밝혔다. 김 PD 가족은 해당 메시지도 공개했다.

김 PD 가족 측은 “익명성에 편승해 악의적 의도와 비방을 목적으로 허위사실을 거듭 유포하고 인신공격을 해 김 PD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것을 방치하는 게 옳지 않다고 생각했다”며 “앞으로 해당 행위에 대한 증거자료를 확보해 적극적으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이며, 이 모든 행위에 대해서는 합의나 선처는 절대 없다”고 못 박았다.

김 PD는 이날 오전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후 가족들에게 발견돼 병원에 이송됐다. 가족 측은 김 PD가 중환자실에 있다가 일반 병실로 옮겨져 회복 중이지만 대화는 어려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앞서 지난 4월 2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자신이 김 PD로부터 학교 폭력을 겪었다고 주장하는 한 네티즌의 글이 올라왔다. 이후 또 다른 네티즌이 초등학교 시절 김 PD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등 추가 폭로가 이어졌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