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꾸준한 선행’ 유재석, 저소득 청소년 ‘생리대 키트’ 후원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저소득 여성청소년 500명에게 위생용품을 후원한 선행이 뒤늦게 알려졌다.

국제개발협력 NGO 지파운데이션은 지난달(6월) 유재석의 후원금으로 저소득 여성청소년 500명에게 생리대 키트를 제작해 지원했다고 23일 밝혔다.

지파운데이션은 2016년 생리대가 없어서 신발 깔창으로 대신했던 저소득 여성청소년들의 사연이 알려진 이후 청소년들이 부족한 생리대로 인해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생리대 키트를 지원하는 ‘한 뼘 더 자란 소녀에게’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제작된 생리대 키트는 6개월분의 생리대, 생리대파우치, 여성청결제, 찜질팩, 기초화장품, 손 소독제, 응원 손편지 등으로 구성됐으며 전국 49개 지역아동센터를 통해 500명의 저소득 여성청소년에게 전달됐다.

박충관 지파운데이션 대표는 “이번 후원으로 저소득 여성청소년들에게 생리기간에 필요한 생리대, 여성청결제 등 다양한 물품을 지원 할 수 있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유재석은 그동안 저소득 미혼모, 독거노인, 울본 우토로 마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취약계층 등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꾸준히 선행을 베풀어왔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