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아유경제_부동산] 8월 전국 민간아파트 평균 분양가 전월 대비 0.77% 상승
▲ 권역별 민간아파트 ㎡당 평균 분양가격. <제공=주택도시보증공사>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지난달(8월) 전국에서 분양된 민간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격이 전달보다 소폭 상승했다. 반면 같은 기간 서울의 분양가격은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지난 15일 발표한 전국 민간아파트의 분양보증 사업장 정보 집계에 따르면 지난 8월 말 기준 전국의 민간아파트 평균 분양가격은 3.3㎡당 1256만3100원으로 전월 대비 0.77% 상승했다. 이는 분양가가 상승한 울산, 강원, 전남 등지의 신규 사업장이 분양가 상승을 견인했기 때문이다.

권역별로는 서울이 강남구, 서대문구의 전년 동월 분양내역이 집계대상에서 제외된 영향으로 전월 대비 0.15% 하락했다. 반면 수도권은 0.52% 상승, 5대 광역시 및 세종시는 0.11% 상승, 기타 지방은 1.51%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지난 8월 전국 신규 분양 민간아파트 물량은 총 1만6314가구로 전년 동월(4만3629가구) 대비 63% 감소했다. 수도권의 신규분양 세대수가 9382가구로 가장 큰 비중인 57.5%를 차지했다. 5대 광역시 및 세종시는 2447가구, 기타 지방에서는 4485가구로 집계됐다.

전국 민간아파트 분양가격 및 신규 분양 세대수 동향에 대한 세부정보는 HUG 홈페이지 또는 국가통계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