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젊은이의 양지’ 출연 배우 이지은, 자택서 숨진 채 발견경찰 “부검, 현재 유족과 협의 중”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1990년대 드라마 ‘젊은이의 양지’에 출연했던 배우 이지은(50) 씨가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9일 서울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8일 오후 8시께 서울 중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씨가 연락을 받지 않는다’는 지인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가 그를 발견했다.

경찰 관계자는 “부검에 대해서는 현재 유족과 협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씨는 아들이 군에 입대한 뒤 혼자 생활하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1994년 SBS ‘좋은 아침입니다’에서 모델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금홍아 금홍아(1995)’에서 주인공인 기생 금홍 역을 맡아 제16회 청룡영화제와 34회 대종상영화제에서 신인 여우상을 수상했다. 같은 해인 1995년에는 KBS 인기 드라마 ‘젊은이의 양지'에 출연했다.

이씨는 고(故) 김기덕 감독의 영화 ‘파란 대문(1998)’ 등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갔다. 이후 2000년 벤처 사업가와 결혼한 뒤 2004년 드라마 ‘해신’을 마지막으로 연예 활동을 중단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