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SBS, 드라마 ‘조선구마사’ 폐지 결정… 방영 2회 만역사 왜곡ㆍ중국풍 묘사에 시청자 항의… 기업 줄줄이 제작 지원ㆍ광고 철회
▲ SBS 드라마 ‘조선구마사’ 포스터. <제공=SBS>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역사 왜곡 논란에 휘말린 SBS 드라마 ‘조선구마사’가 방영 2회 만에 결국 폐지됐다.

SBS는 26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사태의 심각성을 깊이 인식해 ‘조선구마사’ 방영권 구매 계약을 해지하고 방송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SBS는 본 드라마의 방영권료 대부분을 이미 선지급한 상황이고, 제작사는 80% 촬영을 마친 상황”이라며 “이로 인한 방송사와 제작사의 경제적 손실과 편성 공백 등이 우려 되는 상황이지만 SBS는 지상파 방송사로서의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방송 취소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지난 22일 첫 방송된 ‘조선구마사’는 실존 인물인 태종의 무자비한 학살 장면이 등장해 역사 왜곡 논란에 휩싸였다. 또한 조선 배경에 월병, 피단 등 중국풍 소품이 사용되면서 큰 비판을 받았다.

논란이 거세지자 SBS와 제작사 등은 공식 사과문을 내며 수습에 나섰으나 시청자들은 인터넷 커뮤니티, SBS 홈페이지, 청와대 국민청원 등을 통해 거센 항의를 이어갔다. 여기에 제작 지원과 광고도 잇따라 철회되면서 해당 드라마는 방송 취소를 결정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