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경제뉴스
[아유경제_경제] IMF “올해 한국 성장률 3.6%”… 두 달 만에 0.5%포인트 ↑수출ㆍ투자 증가세, 추경안 반영… OECD, 한국은행 전망치 상회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국제통화기금(IMF)이 올해 한국의 경제 성장률을 종전 전망치보다 0.5%포인트 높인 3.6%로 제시했다.

IMF는 26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1년 연례협의 결과보고서’를 발표했다.

IMF는 보고서에서 “주요국의 경기 회복에 따른 수출ㆍ투자 증가세와 추경안 등을 반영해 올해 성장률을 상향 조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IMF는 지난 1월 ‘세계경제전망 수정(World Economic Outlook update)’ 발표 당시 우리나라 성장률을 3.1%로 제시한 바 있다. 이후 두 달 만에 전망치를 3.6%로 상향 조정했다.

IMF의 이번 성장률 전망치는 OECD(3.3%), 한국은행(3%), 한국개발연구원(3.1%) 등 주요 기관은 물론 우리 정부 전망치(3.2%)보다 높은 수준이다.

한편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3.6% 전망은 지난해 말 우리 정부 전망치는 물론 주요 국제기구 전망 중 가장 높았던 OECD 전망치도 크게 상회하는 수치”라며 “가장 권위 있는 국제기구 중 하나인 IMF가 전망치를 크게 상향했다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정부는 세계경제 업턴(호전) 기회를 적극 활용해 우리 경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가장 먼저 탈출하는 선도그룹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