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국회·정당
[아유경제_정치] 김종인 “국민의힘, 국민 승리를 자신들 승리로 착각 말라”퇴임 기자회견서 “아직 부족한 점 투성이… 내부분열ㆍ반목이 문제”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8일 재ㆍ보궐선거 승리에 대해 “국민의 승리를 자신들의 승리로 착각하지 말라”는 말을 남기고 당을 떠났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퇴임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년간 국민의힘은 근본적 혁신과 변화를 위해 나름대로 노력했지만, 아직 부족한 점 투성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가장 심각한 문제는 내부 분열과 반목”이라며 “서울시장 경선 과정에서 봤듯 정당을 스스로 강화할 생각은 하지 않고 외부 세력에 의존하려 한다든지, 당을 뒤흔들 생각만 한다든지, 오로지 당권에만 욕심내는 사람들이 아직 국민의힘 내부에 많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런 갈등과 욕심은 그동안 국민 눈살을 찌푸리게 했으며, 언제든 재현될 조짐을 보인다”며 “이번 재보선 결과를 국민의 승리로 겸허히 받아들이지 않고, 자신들이 승리한 것이라 착각하면서 개혁의 고삐를 늦추면 당은 다시 사분오열하고 정권교체와 민생회복을 이룩할 천재일우의 기회는 소멸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대의보다 소의, 책임보다 변명, 자강보다 외풍, 내실보다 명분에 치중하는 정당에는 미래가 없다”며 “부디 국민의힘이 더 많이, 더 빨리, 그리고 더 결정적으로 변화해 국민 마음에 더 깊숙이 다가갈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압도적 지지로 서울시와 부산광역시 재보선에 승리함으로써 정권교체와 민생회복을 위한 최소한의 기반을 만들었다고 생각하고 저는 이제 자연인의 위치로 돌아간다”고 밝혔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