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사회] 환경부, 13개 환경교육도시와 ‘제1회 환경교육도시 포럼’ 개최‘탄소중립을 위한 환경교육도시의 지향점’을 주제로 전문가 토론 예정
▲ ‘제1회 환경교육도시 포럼’ 행사 포스터. <제공=환경부>

[아유경제=송예은 기자] 최근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이달 16일 ‘제1회 환경교육도시 포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환경교육도시로 지정받은 13개 지자체가 참여하며, 지역 주도의 환경교육 활성화를 위한 구체화 방안을 논의하고 우수사례를 공유한다.

아울러 지역의 탄소중립 및 녹색성장 실현을 위한 지역별 특화사업 발굴 및 확대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관련 분야 전문가들도 참여한다.

먼저 이재준 수원시장이 ‘탄소중립을 위한 환경교육도시 수원의 역할’을 주제로 지역 환경교육을 통해 친환경도시를 만들어가는 전략과 포부에 대해 기조강연을 하고, 김남수 국토환경연구원 부원장은 지역 대상의 다양한 실험과 도시 전체의 변화를 도모하기 위한 환경교육도시의 역할과 과제를 제안한다.

주제 발제에 이어 ▲안산시의 상호문화 환경교육 계획 수립사례 ▲용인시의 환경교육사를 배치한 생태학교 운영 사례 ▲구민 실천가 마일리지 제도를 연계한 도봉구의 제로씨(Zero-C) 양성 사례 등 환경교육도시 우수사례가 공유된다.

끝으로 김인호 국가환경교육센터장이 사회를 맡아 ‘탄소중립을 위한 환경교육도시의 지향점’을 주제로 전문가 토론이 펼쳐질 예정이다.

환경부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는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환경교육도시의 역할과 과제를 확인하기 위한 자리”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송예은 기자  yeeunsong1@gmail.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