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문화
[아유경제_문화] 문체부, 만화ㆍ웹툰업계 관계자와 간담회 개최지원 체계 개편, 상생환경 조성 등 육성 전략 논의
▲ 문화체육관광부 전경. <제공=문화체육관광부>

[아유경제=송예은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유인촌 장관은 만화ㆍ웹툰업계 관계자를 만나 만화ㆍ웹툰 산업 육성 전략 수립을 위한 현장 의견을 청취한다고 전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이현세 작가 등 창작자를 비롯해 네이버웹툰 등 기업과 한국만화가협회 등 협회ㆍ단체, 한국콘텐츠진흥원 등 공공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유 장관은 콘텐츠 분야에서 다양하게 활용되는 지식재산(IP)의 원천으로서의 만화ㆍ웹툰의 가능성에 주목하고, 만화ㆍ웹툰 산업의 발전 전략을 논의하기 위해 이번 간담회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간담회에서는 만화ㆍ웹툰 산업이 빠르게 성장하는 과정에서 겪고 있는 세계적인 경쟁 심화, 창ㆍ제작 환경변화 등에 대응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한다. 특히 소통을 강화하고 현장 지향적인 정책을 마련하고자 지원 체계 개편, 지식재산(IP) 사업화 확대, 창작ㆍ유통 상생 환경 조성 등 다양한 내용을 주제로 다룰 예정이다.

유 장관은 “만화ㆍ웹툰은 지식재산(IP)의 원천으로서 콘텐츠 산업의 새로운 성장 가능성을 열어갈 중요한 분야가 될 것”이라고 설명하며 웹툰 종주국의 위상과 경쟁력을 확립하기 위해 체계적인 지원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송예은 기자  yeeunsong1@gmail.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