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 사용자 편의성 강화한 개편 완료
   
▲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LURIS) 누리집. <출처=해당 사이트 캡쳐>

[아유경제=김학형 기자] 하루 평균 방문자 6만8000명에게 매일 35만 건 이상의 열람 서비스를 제공하는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 누리집이 새롭게 개편됐다.

지난 10일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는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에 지도 서비스 확대, 모바일 앱 사용자 인터페이스(User Interface) 개선 등 이날부터 새로운 모습으로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토지이용규제 관련 전문 용어를 국민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토지이용 용어사전’ 핸드북을 제작ㆍ배포하기로 했다.

2008년부터 문을 연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는 자신의 땅에 대한 규제내용을 쉽게 알 수 있도록 필지별 지역ㆍ지구 지정 현황, 행위제한 및 규제안내서 등을 인터넷 누리집과 모바일 앱(토지이용규제 내비게이터)으로 제공한다.

이번 개편을 통해 우선 사용자들이 필지별 토지이용규제정보를 확인하고 해당 토지의 위치, 이용 상황 등을 다양한 지도에서 볼 수 있도록 거리보기(로드뷰) 등 지도서비스를 확대했다.

이에 따라, 지도 위에서 지번 및 도로명주소로 필지를 바로 검색하고 다음ㆍ네이버 지도를 연계한 일반ㆍ항공ㆍ거리보기 등의 지도서비스가 가능해졌다.

또한 연도별 개별공시지가 정보 제공, 작은 필지의 지번 확대 보기, 기관 및 고시번호로 고시정보 검색, 법제처 법령정보센터를 연계한 법령 확인 등 사용자 편의성이 향상된다.

모바일 앱은 현장에서 규제내용을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검색기능을 강화하고, 지도 위에서 규제내용을 바로 확인할 수 있게 바뀌었다. 지번 및 도로명주소 통합 검색 기능과 규제내용을 읽기 편하도록 가독성이 뛰어난 UI를 도입하는 등 사용자 편의성도 개선했다.

아울러 법령 기반의 어려운 토지이용관련 용어를 이해하기 쉽게 제작한 토지이용규제 용어사전 핸드북 500부를 일반사용자에게 배포할 예정이다.

수령을 희망하는 사람은 오는 15일부터 토지이용규제정보서비스 누리집에서 신청할 수 있다. 다음 달(11월) 1일부터 선착순 500명에게 발송되며, 이날부터 국토부 및 토지이용규제서비스 누리집에서 파일을 내려받을 수도 있다.

김학형 기자  keithhh@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학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