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경기도, 아파트 우수 시공ㆍ감리업체 5개 사 선정

[아유경제=김학형 기자] 경기도가 지난해 공동주택 품질검수를 실시한 143개 아파트 단지에 대한 평가를 실시한 결과 라온건설ㆍ반도건설ㆍ아이에스동서ㆍ호반건설을 우수 시공자로, 전인씨엠건축사사무소를 우수 감리업체로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라온건설은 ‘수원라온프라이빗’ 아파트, 반도건설은 ‘의정부민락반도유보라아이비파크’ 아파트, 아이에스동서는 ‘하남에일린의뜰’ 아파트, 호반건설은 ‘부천옥길호반베르디움’ 아파트 단지를 시공한 바 있다. 전인씨엠건축사사무소는 ‘수원영통라온프라이빗’ 아파트 단지를 감리했다.

이번 평가는 건축, 토목, 조경, 전기ㆍ기계설비, 입주자 생활편의 증진 등 아파트 품질향상에 대한 노력의 정도를 기준으로 경기도와 시ㆍ군 담당부서 자체평가와 민간전문가의 3단계 평가를 거쳤다. 도는 2007년부터 매년 공동주택 품질검사를 실시한 아파트를 대상으로 우수 시공ㆍ감리자를 평가해 2017년까지 62개 업체와 226명의 유공자를 선정했다.

라온건설의 ‘수원라온프라이빗’은 단지 중심부에 소나무 정원, 빛의 정원, 물의 정원을 조성해 녹지 공간을 확보하고, 기계실 정비 및 배관 설치 마감이 좋다는 평가를 받았다. 반도건설의 ’의정부민락반도유보라아이비파크’는 물소리 흐르는 중앙광장 등 휴게공간 구성과 승강기 홀 바닥에 난방코일을 설치해 결로 방지, 단지 내 자전거 공기주입기 설치 등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아이에스동서의 ‘하남에일린의뜰’ 아파트는 단지 중앙광장을 중심으로 소풍마당, 어린이 놀이터, 다양한 테마형 복합휴게 공간 구성이 탁월하고 배관마감재에 알루미늄 시트 사용 상태 우수 등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호반건설의 ‘부천옥길호반베르디움’은 진입로와 보행통로에 장송(長松)을 심는 등 녹지경관이 뛰어나고 지하주차장 배수펌프 차폐 우수 등의 평가를 받았다.

우수감리사로 선정된 전인씨엠건축사사무소는 공사과정 중 철저한 품질관리는 물론 준공이후 입주관리 지원 등을 위해 연 4회 감리단이 함께 모여 단지를 지원해 우수 평가를 받았다.

평가를 총괄한 평가단장 경기대 최용화 교수는 “입주민의 눈높이가 높아지고 전반적으로 시공품질이 향상돼 그 어느때보다 우수업체 선정에 심혈을 기울였다”라고 말했다.

이춘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2006년부터 전국 최초로 실시해 온 경기도의 공동주택 품질검수가 정착단계에 접어들면서 전반적으로 아파트 시공품질이 향상됐다는 평가를 받았다”면서 “시공자에 대한 평가를 지속해 공동주택 품질확보와 주거문화 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학형 기자  keithhh@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학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