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분양
SH, 항동·마곡지구 국민임대 574가구 입주자 모집
▲ 항동지구 4단지 조감도. <제공=서울시>

[아유경제=김학형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는 서울 구로구 항동지구와 강서구 마곡지구 등에 짓는 국민임대주택 입주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오늘(30일) 공고했다.

이번에 공급하는 임대주택은 총 574가구로, 항동지구 2ㆍ4단지 359가구와 마곡지구 등 11개 지구 및 단지의 남은 215가구 등이다.

항동지구는 신혼부부 104가구, 주거 약자 32가구, 고령자ㆍ장애인ㆍ한부모가족ㆍ비정규직ㆍ중소기업재직자ㆍ노부모부양자 등에 137가구를 우선 공급하며, 일반공급은 86가구다.

일반공급 신청자격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 세대의 구성원이면서 가구 당 월 평균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평균의 70%(3인 가구 기준 약 350만 원) 이하여야 한다. 세대 총 자산은 2억4000만 원을, 보유 자동차 가액은 2545만 원을 각각 넘지 않아야 한다.

공급가격은 전용면적별로 ▲39㎡ 보증금 2600~3500만 원ㆍ임대료 20~25만 원 ▲49㎡ 보증금 3300~6000만 원ㆍ임대료 24~37만 원 ▲59㎡는 보증금 5000~6900만 원ㆍ임대료 34~42만 원 정도이다.

다음 달(12월)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간 SH 누리집에서 신청을 접수한다. 당첨자 발표는 내년 5월 3일, 계약 기간은 같은 달 20~22일이다.

김학형 기자  keithhh@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학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