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분양
대림산업, ‘e편한세상청계센트럴포레’ 내일 본보기 집 개관
▲ ‘e편한세상청계센트럴포레’ 조감도. <제공=대림산업>

[아유경제=서승아 기자] 대림산업이 서울 동대문구 용두5구역을 재개발하는 ‘e편한세상청계센트럴포레’를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유관 업계에 따르면 이 단지는 지하 3층, 지상 18~27층 아파트 8개동 규모로 전용면적 39~109㎡로 이뤄진 823가구로 구성됐다. 이 중 전용면적 51~109㎡ 403가구를 일반에 분양할 계획이다.

전용면적별 ▲51㎡ 2가구 ▲59㎡ 158가구 ▲74㎡ 122가구 ▲84㎡ 104가구 ▲109㎡ 17가구가 일반에 공급된다.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이하 중소형 주택이 95%를 차지한다.

‘e편한세상청계센트럴포레’의 가장 큰 장점은 1호선 신설동역과 2호선 상왕십리역을 통해 종로 및 강남 일대의 중심업무지구 접근성이 우수하다는 점이다. 1호선 신설동역을 이용하면 광화문 및 종로의 업무지구로 10분대 접근이 가능하며 2호선 상왕십리역을 이용하면 강남권 업무단지도 30분 내 이동이 가능하다.

또 청계천과 성북천에 둘러 싸여 있는 쾌적한 입지도 장점이며, 각종 특화설계들도 대거 적용된다. 층간소음을 줄이기 위해 일반 아파트(30㎜) 2배 두꺼운 60㎜의 층간 차음재와 욕실 내 바닥의 상부로 배관이 지나가는 층상벽면배관 공법을 도입한다.

아울러 지하에 세대별 창고를 별도로 제공해 각종 계절장비를 효과적으로 수납할 수 있도록 하고, 각 동 1층에는 무인택배시스템을 설치할 예정이다. 

청약일정은 내년 1월 2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3일 당해 1순위, 4일 기타 1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11일, 정당계약 기간은 22~24일 사흘 간 실시한다.

한편, 동대문구 용두동 251-9 일대에 마련된 본보기 집 내부에서는 개관 기간 키즈워크룸 및 재무컨설팅 등의 다양한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며 내일(28일) 개관한다.

서승아 기자  nellstay87@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승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