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뉴스
여야 4당, 5ㆍ18 왜곡 발언한 한국당 3인… 윤리위 제소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5ㆍ18 광주 민주화운동에 대해 왜곡 발언을 했던 자유한국당 의원 3명에 대해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에서 윤리위에 제소한다는 구상이다.

11일 오전 국회에 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원내대표들이 모여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세 의원의 징계를 논의했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유의동 바른미래당 원내수석부대표, 장병완 민주평화당 원내대표와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에 따르면, 여야 4당이 내일(12일) 자유한국당의 해당 의원 3명을 국회 윤리위에 제소하기로 했다.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사무총장은 “국민 앞에 사과하고 출당조치 등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하기 바란다”라며 하지 않을 경우 심판을 받게 될 것이라고 경고하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서 더불어민주당은 역사 왜곡에 대해 처벌하는 법률을 당론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은 “우리 당내 문제고, 우리 당에서 처리하도록 우리 당에서 고민하도록 그냥 놔두시라고 얘기해 드리고 싶다”라고 전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