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LH, 2019년도 ‘국민공감위원회 자문회의’ 개최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서울시 강남구 소재 서울지역본부에서 국민이 공감하는 LH 혁신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2019년도 국민공감위원회 자문회의’를 개최했다.

14일 LH 등에 따르면 이번 회의는 지난해 LH가 추진한 국민공감 혁신계획의 주요 운영성과를 국민공감위원회 구성원과 공유하고 올해 혁신계획 추진방향을 논의하는 자리였다.

LH는 이날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국민공감 혁신계획을 수립하고, 상반기 중 개최 예정인 ‘2019년도 국민공감 혁신회의’에서 전체 국민공감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이를 확정해 혁신을 위한 노력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국민공감위원회를 통한 주요 성과로는 ▲‘LH친구’ 주거복지플랫폼 시범사업 착수 ▲LH 희망상가 공급 ▲사회적 경제 주체의 창업공간 제공을 위한 LH 사옥 및 미분양 상가 활용 사례 등이 있다.

LH는 임대단지를 대상으로 하는 주거지원 서비스인 ‘무지개서비스’의 경우, 입주민 대표 국민공감위원이 지적한 입주민홍보 부족을 개선하기 위해 LH 전체 임대단지에 가이드북 배포를 포함한 ‘무지개서비스 붐업방안’을 마련했다. 또한, 일자리 종합점검 회의에서 제기된 여성 일자리 확대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통해 고객관리업무 및 주거복지관리 업무에 경력단절여성 42명을 정규직으로 특화 채용했다.

박상우 LH 사장은 “올해도 국민과 함께하는 LH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국민공감위원들이 각자 전문분야에서 활발한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다은 기자  realdaeun@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다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