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금호그룹 “아시아나항공 매각” 결정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금호산업이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기로 했다.

15일 금호산업은 이사회 의결을 거쳐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또 박삼구 전 회장의 경영 복귀는 없을 것이며, 수익성 개선을 위한 기재 축소와 비수익 노선 정리 및 인력 생산성 제고도 포함해 요구됐다.

금호아시아나 그룹은 이달 10일 산업은행 등 채권단에게 박삼구 전 회장 일가의 금호고속 지분과 금호산업의 아시아나항공 지분을 담보로 5000억 원의 지원을 요청한 바 있다.

금호그룹 관계자는 “아시아나항공 경영 정상화를 위해 최선의 방안을 고심해왔으며,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는 것이 그룹과 아시아나항공 모두의 시장 신뢰성을 확실하게 회복하는 것이라 여겼다”라며 “1만여 명 임직원의 미래를 생각해 매각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