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부산 김해공항서 3kg짜리 필로폰 밀반입 검거돼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부산광역시 김해공항에서 필로폰을 밀반입하던 말레이시아인이 세관에 붙잡혔다.

15일 부산본부세관과 부산지방검찰청 등에 따르면 필로폰 밀반입 혐의를 받고 있는 말레이시아 국적 A씨는 세관에서 붙잡혀 조사 중에 있다.

세관과 검찰은 이달 8일 제3국을 거쳐 부산 김해공항에 도착한 A씨가 수화물 여행 가방 속에 필로폰을 넣고 검색대를 통과하려다 엑스레이 검사에서 발각됐다.

발견된 필로폰 3kg은 6만 명이 투약할 수 있는 양이다. 세관과 검찰은 A씨가 필로폰을 국내로 반입하는 운반책 역할을 한 것으로 보고 국내 마약 밀매 조직 등 공범을 뒤쫓고 있다.

한편, 2014년에도 김해공항에서 한 일본인 승객이 개항 이래 최대 규모인 180억 원 상당의 필로폰 6㎏을 밀반입하다가 발각됐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