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행정·지자체
한전ㆍ울산시, 에너지 분야 업무협약 ‘체결’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와 울산광역시가 에너지 신산업을 선도하고 차세대 전력망을 확대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전은 17일 오전 울산시청에서 울산시ㆍ울산테크노파크ㆍ울산과학기술원(UNIST)ㆍ지멘스 등 8개 기관과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에너지 분야 사업협력 추진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울산시와 한전, 울산TP는 수소에너지와 전력망을 연계하고 통신과 IT기술 등을 융합한 미래형 마이크로그리드를 개발ㆍ확산하는 것을 골자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울산 남구 두왕동 울산테크노일반산업단지 내 수소경제사회 에너지 기반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울산테크노산단 P2G기반 한전마이크로그리드(KEPCO Open MG) 실증사업’에 착수한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이번 실증 사업을 통해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국가비전인 ‘세계 최고 수준의 수소경제 선도국가 도약’ 달성에 이바지할 것”이라며 “에너지 수요관리 혁신을 통한 고효율 에너지 사회 구현에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다은 기자  realdaeun@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다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