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행정·지자체
부산시ㆍ동의대, ‘바이오항노화산업 육성 사업’ 추진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부산광역시(시장 오거돈)는 바이오항노화 원천기술 연구개발과 기업지원으로 기업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바이오항노화산업 육성 사업’을 추진한다.

14일 부산시는 부산테크노파크, 사업자로 선정된 동의대학교 스마트의료산업센터와 협업해 시비 3억 원으로 오는 12월까지 사업을 수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올해는 부산지역 항노화기업과 함께 게임형태 콘텐츠가 포함된 체감형 항노화 헬스케어 사이클을 개발하는 연구ㆍ개발(R&D) 사업과 지역 내 관련 기업에 대한 제품ㆍ디자인 업그레이드, 전시회 참가, 마케팅 등을 지원한다. 또한, 바이오항노화산업 포럼과 기술교류회를 개최하는 등 산학연관 네트워크를 활성화해 바이오항노화산업 발전방안을 모색하고 오는 6월 27일부터 29일까지 벡스코에서 ‘제7회 부산안티에이징엑스포’ 개최와 함께 제품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융합형 바이오항노화산업을 육성해 부산시 항노화분야 기술 및 기업이 한층 더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다은 기자  realdaeun@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다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