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뉴스
국토지리정보원ㆍ건설연, ‘공간정보 구축 기술 및 활용 고도화’ MOU 체결

[아유경제=최다은 기자]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국토지리정보원(원장 유기윤)과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한승헌)이 ‘공간정보 구축 기술 및 활용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15일 체결했다.

이번 MOU는 정밀도로지도 구축 및 갱신기술 등 미래융합사업 발굴 협력과 공간정보 연구ㆍ활용 확대, 접근 불능지역 공간정보 활용ㆍ구축 협력 등이 주요 안건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토지리정보원은 건설기술연구원이 운영하는 연천SOC실증연구센터를 정밀 도로지도 제작 장비인 이동형측량시스템(MMS) 검정 시설로 활용하는 등 다양한 연구 인프라를 공유할 계획이다.

또한, 양 기관은 업무협약이 실질적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공간정보 표준 및 건설 기준 등을 개선하기 위해 교류협력체계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국토지리정보원 관계자는 “측량 및 공간정보가 스마트 건설과 국토정보 관리에 필수 요소이며 양 기관의 시설, 인력, 장비, 정보 공유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만큼 이를 위해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협력체계를 지속 확대ㆍ강화해 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다은 기자  realdaeun@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다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