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보도자료
부영그룹,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 교사에 앞치마 600여 장 전달
▲ 더레이크시티3단지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 스승의날 행사. <제공=부영그룹>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부영그룹이 스승의 날을 맞아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 소속 보육 교사 600여 명에게 감사의 의미로 앞치마를 깜짝 선물했다.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은 지난 15일 전국 62곳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에 재직 중인 600여 명의 보육 교사들에게 영유아들 보육에 꼭 필요한 앞치마를 선물했다고 밝혔다.

교사들은 주문 제작된 앞치마를 입고 다양한 스승의 날 행사에 참여했다. 일부 어린이집 어린이들은 보육 교사들에게 직접 카네이션을 달아주기도 했다.

이에 앞서 부영그룹은 지난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전국 62곳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 어린이들에게 2600여 장의 티셔츠를 선물한 바 있다.

부영그룹은 보육지원팀을 두고 안심 어린이집을 목표로 부영 아파트 단지 내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을 ‘임대료 없는 어린이집’으로 운영하고 있다. 임대료를 받지 않고 대신 그 비용을 영유아 복지를 위해 쓰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화여대 유아교육과 명예교수인 이기숙 상임고문이 재직하고 있는 부영그룹은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에 대해 투명하고 공정한 원장 선발, 부모교육, 교사교육, 보육 컨설팅, 각종 보육행사 지원, 우수 식자재 업체 및 교재ㆍ교구 제휴, 다자녀 입학금 지원 등 질 좋은 보육을 위해 힘쓰고 있다. 현재 전국 62개원인 ‘부영사랑으로어린이집’은 점차 개원 수가 점차 늘어날 전망이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어린이들을 보육할 때 보육 교사들에게 꼭 필요한 물품이 앞치마라는 얘기를 듣고 지원하게 됐다”면서 “작은 선물이지만 교사들이 어린이집에서 영유아를 돌보는 데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