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안녕하세요’ 이영자 분노… “어디 여자가” 가부장 남편 고민사연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안녕하세요’에서 이영자가 한 시청자의 안타까운 사연에 울분을 토해내 주목을 받고 있다.

10일 오후 방영되는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이영자와 신동엽이 한 시청자의 사연이 분노했다.

이날 공개된 ‘내가 만만하니?’사연에서는 가부장적인 남편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는 40대 아내의 고민이 담겨있었다. 이 여성은 남편이 “어디 여자가 남자랑 겸상하냐”, “어디 여자가 늦게까지 안 들어오느냐” 등 결혼생활 17년 동안 가부장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다고 토로했다.

이에 이영자는 “민속촌 같은 남편”, “사극을 보는 것 같은 느낌”이라고 반응했다.

이후 등장한 남편은 “내가 뭘 그렇게 잘못했는가?”라며 “가족이니까 편하니까 하고 싶은 대로 해도 다 이해해 줄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해 녹화 현장에 있던 이들에게 충격을 안겨줬다.

이에 이영자는 상황을 진정시키기 위해 애쓰던 중 갑자기 “내가 만만해 보여요?”라고 발끈했다고 전해졌다.

사연 후반부에서는 신동엽마저 얼굴이 굳어지며 사연의 주인공 남편에게 반말을 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