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보도자료
부영그룹 제주부영호텔&리조트, ‘그린카드’로 친환경 캠페인 전개“식음이용권 받고 환경도 보호하고”
▲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제공=부영그룹>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부영그룹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2박 이상 투숙하는 ‘호캉스’ 고객에게 그린카드(Green Card)를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그린카드 사용법은 객실 정비를 요청하지 않을 경우, 침구 위에 카드를 올려놓으면 된다.

그린카드 이용 시 알뜰한 혜택이 주어진다. 호텔의 경우, 침구 미정비 요청 횟수 당 식음이용권(1만 원)을 제공한다. 리조트의 경우에는 레지던스, 프리미엄, 임페리얼 타입은 식음이용권 1만 원권을, 프리미엄 스위트 타입 이상은 식음이용권 2만 원권을 증정한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가 그린카드 정책을 시행하는 것은 세탁으로 인한 환경오염을 막고, 쓰레기를 가능한 줄이는 ‘에코(eco)여행’에 포커스를 맞추기 위해서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 관계자는 “그린카드 정책이 환경보호 취지에 맞게 고객들이 적극 이용해 준다면 환경오염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