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KFC ‘닭껍질 튀김’ 한국 상륙… 6개 매장서 ‘한정 판매’

[아유경제=장성경 기자] 치킨 브랜드 KFC가 오는 19일부터 ‘닭껍질 튀김’을 한정 판매한다.

이번에 출시되는 ‘닭껍질 튀김’은 본래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KFC 일부 매장에서 판매되던 제품이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자카르타의 ‘닭껍질 튀김’이 화제가 되면서 한국에서도 맛보게 해달라는 누리꾼들의 요청이 급증했다.

소비자들의 요청에 힘입어 KFC는 ‘닭껍질 튀김’의 국내 판매를 확정한 것으로 알려진다. ‘닭껍질 튀김’은 이름 그대로 닭의 껍질 부위만 튀긴 것으로, 기존 자카르타에서 판매하던 레시피를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변형했다. KFC 측은 짭짤하면서도 쫄깃하고 바삭한 식감을 자랑한다고 밝혔다.

오는 19일부터 한국에서는 강남역점을 비롯해, 경성대부경대점, 노량진역점, 수원인계DT점, 연신내역점, 한국외대점 등 단 6개 매장에서만 2800원에 한정 판매한다.

KFC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과 성원으로 인해, 우선적으로 일부 매장에서 ‘닭껍질 튀김’을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출시 전부터 많은 문의가 있었던 만큼 폭발적인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장성경 기자  bible890@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