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행정·지자체
경기도, ‘제6회 경기도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개최
▲ ‘제6회 경기도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제공=경기도>

[아유경제=박진아 기자] 경기도는 ‘제6회 경기도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를 열고 최우수 마을 4곳을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2일 화성시 협성대에서 진행된 콘테스트는 ▲체험ㆍ소득 ▲문화ㆍ복지 ▲경관ㆍ환경 ▲아름다운 농촌만들기 캠페인 등 4개 분야로 진행됐다.

이날 콘테스트를 통해 최우수 선정된 마을은 ▲소득ㆍ체험 분야 ‘가평군 상면 행현1리마을’ ▲경관ㆍ환경 분야 ‘화성시 팔탄면 기천2리마을’ ▲문화ㆍ복지 분야 ‘양평군 개군면 상자포리마을’ ▲아름다운 농촌만들기 캠페인 분야 ‘가평군 상면 행현2리마을’이다.

경기도는 행복마을 만들기 홈페이지에 사전 응모한 경기도 농촌지역 마을 가운데 시ㆍ군 추천 마을을 대상으로 서류, 현장심사를 거쳐 총 9개 마을을 선정한 뒤, 그 중 분야별 4개 마을을 최우수 마을로 선정했다.

콘테스트에서 최우수로 선정된 4개 마을은 경기도지사 표창과 함께 오는 8월 28일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제6회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에 경기도 대표로 참가한다.

중앙 콘테스트 수상 마을에게는 금상 대통령상(4000만 원), 국무총리상(3000만 원), 은상 장관상(2000만 원), 동상 장관상(1500만 원), 입선 장관상(1000만 원)의 시상금이 주어지고, 2022년도까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신규 사업을 신청할 때 인센티브도 받을 수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콘테스트를 준비하는 동안 마을주민들이 함께 즐기고 화합하면서 스스로 행복하고 활력 있는 마을만들기 붐을 만들었다”며 “중앙콘테스트에서도 도내 우수마을이 좋은 성과를 거두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진아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