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스포츠
제74회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ㆍ주말리그 왕중왕전 오늘 개막

[아유경제=김진원 기자]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회장 김응용ㆍKBSA)와 조선일보, 스포츠조선이 공동 주최하는 제74회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이 4일 목동야구장과 신월야구장에서 개막한다.

이번 대회에는 지난 4월 6일부터 진행된 2019 고교야구 주말리그(전반기) 권역별 성적을 바탕으로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역대 최다인 46개팀이 참가해 청룡기를 차지하기 위한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승부를 펼칠 것으로 보인다.

고교 춘추전국시대로 불릴만큼 각 팀 전력이 엇비슷한 가운데, 청룡기에서 총 6차례 우승을 차지했던 덕수고와 직전 황금사자기 우승한 유신고 등이 우승을 노릴 전력으로 평가를 받는다. 

또한 지난해 최고의 한 해를 보낸 대구고, 광주일고 등도 강호로 손꼽히며, 야탑고, 장충고 등도 충분히 청룡기 대권에 도전할만한 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다.

특히, kt 1차 지명 유신고 투수 소형준, KIA 1차 지명 광주일고 투수 정해영, SK 1차 지명 야탑고 투수 오원석 등의 2020년 KBO 1차 지명 후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에서 활약이 기대되며, 고교 야수랭킹 1위 키움 1차 지명 장충고 외야수 박주홍도 매서운 타격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청룡기 통산 최다 우승 타이틀은 9번으로 경남고가 보유하고 있으며, 동산고(1955~1957)와 덕수고(2012~2014)가 각각 대회 3연패를 달성한 바 있다.  대회 주요 경기는 주관 방송사인 IB Sports에서 생중계한다.

김진원 기자  qkrtpdud.1@daum.net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