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사회] 크로아티아 여행 중 한국인 부녀 2명, 사망한 채로 발견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크로아티아 크르카 국립공원으로 관광을 간 한국인 부녀 두 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외교부는 “우리 국민 관광객 2명이 지난 10일 오후 3시 40분께(현지시간) 크로아티아 크르카 국립공원 내 크르카강 목재 다리 50m 지점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라고 밝혔다.

사망한 2명은 50대 남성과 20대 여성으로 부녀지간이다. 현지 매체인 HRT 등에 따르면 이들은 수영이 허용된 3m 깊이의 강에서 발견됐다.

주크로아티아 한국대사관은 바로 관할 지방경찰청에 연락해 신속한 조사를 요청하고 해당 사실을 가족에게 통보했다. 현지경찰은 정확한 사망의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이날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외교부와 주크로아티아대사관은 “향후 주재국 관계기관과 협력해 현지 입국 예정인 사고자 가족에 대한 편의 제공, 장례절차 및 국내 이송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크로아티아 국영방송 HRT는 지난 11일 오후(현지시간) 크로아티아 남동부에 있는 국립공원 내 크르크강에서 남성과 여성의 시신이 한 구씩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국립공원 대변인 측은 “크르카 강에서 수영을 금지하는 것도 신중하게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