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사회] 확대된 근로장려금ㆍ자녀장려금, 신청자격 요건은?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정부가 ‘추석 민생안정 대책’으로 5조 원 규모의 근로장려금(EITC)과 자녀장려금(CTC)을 지원한다. 올해 근로ㆍ자녀 장려금은 전년(273만 가구, 1조8000억 원) 대비 197만 가구, 3조2000억 원이 늘어난 470만 가구, 5조 원이 지급될 예정이다.

27일 기획재정부(이하 기재부)는 이날 국무회의를 통해 ‘추석 민생안정 대책’을 발표했다.

방기선 기재부 차관보는 전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연 사전 브리핑에서 “대내ㆍ외 불확실성 확대 등 경제 여건이 녹록치 않다”라며 “추석 명절을 계기로 서민 생활 안정과 경제 활력을 높일 수 있는 대책을 마련했다”라고 밝혔다.

기재부와 국세청 등은 올해 근로장려금 반기지급제도를 시행해 지난 21일부터 오는 9월 10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근로장려금은 오는 12월 중 지급될 예정이다.

신청자격 요건은 ▲단독가구 ▲총급여액 300만 원 미만인 홑벌이 가구 ▲총급여액 300만 원 이상인 맞벌이가구로, 가구원 모두의 재산이 2억 원을 초과하면 안 된다. 단 자녀 장려금의 경우 홑벌이ㆍ맞벌이 가구 총급여액이 4000만 원 미만이면 신청할 수 있다.

이상율 기재부 소득법인세정책관은 사전 브리핑에서 “올해 근로ㆍ자녀장려금을 대폭 확대했다. 오는 9월 말까지인 법정 지급 기한을 9월 10일까지로 앞당겨 장려금을 풀겠다”라며 “대상 여부와 금액은 홈택스나 국세청 콜센터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라고 말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