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사회] ‘천안 아파트 화재’ 냉장고서 母子 시신 발견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충남 천안시의 한 아파트에서 원인불명의 화재가 난 가운데 사고현장에서 시신이 발견됐다.

천안서북경찰서와 천안서북소방서 등에 따르면 오늘(11일) 오전 5시 22분께 천안시 쌍용도 한 아파트 5층에서 폭발음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40여분 만에 진화됐지만 사고현장에서 모자 관계로 추정되는 60대 여성과 30대 남성의 시신이 불에 탄 상태로 발견됐다.

경찰은 이들이 거실 바닥에 눕혀진 양문형 냉장고의 냉동실과 냉장실에서 각각 한 구씩 발견됐으며 문이 천장 쪽으로 개방된 상태였다고 설명했다. 또한 경찰은 현장 감식을 진행한 결과 주방 가스 밸브의 파손을 확인했으며, 집 내부에 인화성 물질이 뿌려진 것으로 보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아울러 소방대가 현장에 출동했을 당시 출입문이 잠겨있는 등 외부 침입 흔적은 없었지만, 아직까지 유서 등도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화재 피해에 관해서는 아파트 주민 수십 명은 옥상으로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