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뉴스
[아유경제_정치] ‘뉴스룸’ 조국 장관 검찰수사 관련 토론에 시청률 7% 돌파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JTBC ‘뉴스룸’에서 ‘조국 장관과 검찰 수사, 어떻게 봐야 하나’는 주제로 긴급 토론회가 진행됐다.

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8시부터 방송한 JTBC ‘뉴스룸’ 시청률은 7.775%(유료가구)를 기록했다. ‘뉴스룸’이 시청률 7%를 기록한 것은 수개월만의 일인 것으로 파악됐다.

전날 토론회에서는 박형준 동아대 교수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주호영 자유한국당 의원이 출연해 조 장관 가족의 사모펀드 의혹을 두고 팩트 공방을 벌였다.

유 이사장은 “너무나 작고 간단한 사건을 국정농단 사건 때보다 더 많은 수사 인력을 동원해 두 달 동안 하는 것은 과잉”이라며 “이 간단한 사항을 두 달 동안 못 밝혀내는 특수부 검사들이 도대체 뭔가 싶다”고 주장했다.

이에 박 교수는 “이 사안은 간단하지 않다. 역대 살아 있는 권력에 대해 수사를 할 때 이 정도 공을 안 들인 적이 없다”며 “더구나 법무부 장관으로 올 사람이 아니냐”고 반박하며 토론을 이어갔다.

한편, 박 교수와 유 이사장은 JTBC 시사프로그램 ‘썰전’에서도 다양한 주제를 두고 토론을 벌인 바 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