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자동차
[아유경제_자동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출시운전자 주행성향 학습ㆍ자율주행ㆍ노면소음 저감 등 첨단기능 탑재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현대자동차의 제네시스 브랜드가 첫 번째 SUV ‘GV80(지브이 에이티)’를 공식 출시했다. 기본 가격은 6580만원부터다.

제네시스는 15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GV80’ 3.0 디젤 모델을 출시한 뒤 판매를 시작했다.

‘GV80’는 제네시스 브랜드가 처음 선보이는 후륜구동 기반의 대형 SUV 모델이다. 앞으로 초대형 세단인 ‘G90’와 함께 제네시스 브랜드를 이끌어갈 SUV 역할을 맡게 된다.

‘GV80’는 직렬 6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278마력(PS), 최대토크 60.0kgf·m의 성능을 갖췄다. 복합 연비는 11.8㎞/ℓ다.(19인치 타이어 기준)

신차에는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카메라와 내비게이션 정보로 길 상태를 파악하고 서스펜션을 제어하는 기능)’이 처음 적용되고 험로 주행 모드가 들어간다. 주행 중 길에서 나는 소음을 실시간 분석한 뒤 반대 음파를 발생시키는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 기술’도 처음 적용됐다. 

이밖에 운전자 주행성향을 차가 학습하고 운전을 돕는 ‘운전스타일 연동 스마트 크루즈 콘트롤’, 측면 충돌시 탑승자 간 충돌로 인한 부상을 줄이는 앞좌석 중앙 에어백 등 최첨단 기술이 적용됐다.

전면부는 방패 모양 그릴을 중심으로 좌우에 4개의 얇은 쿼드램프와 함께 제네시스 특유의 고유 문양 ‘지-매트릭스’ 패턴이 적용됐다. 옆쪽은 포물선 라인을 그리며 쿠페처럼 날렵한 지붕 라인을 적용했다.

실내는 앞 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과 차세대 고속도로 주행 보조기술(HDA II), 증강현실(AR) 내비게이션, 제네시스 카페이(차량 내 간편 결제 기술), 강화된 음성인식 기술 등의 사양이 선택 가능하다. 

이로써 2015년 출범한 제네시스 브랜드는 세단인 G70, G80, G90에 더해 GV80 출시로 다양한 차종을 보유하게 됐다. 

이날 이원희 현대차 사장은 “기존 SUV와 차별화한 디자인과 최단 기술을 바탕으로 새로운 안전ㆍ편의 사양을 담아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오직 고객의 니즈에만 집중해 제네시스만이 제공할 수 있는 차별화된 디자인, 품질, 서비스를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