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아유경제_부동산] 서울시, ‘잠실 스포츠ㆍ마이스 민간투자사업’ 시동… 적격성 조사 완료전시ㆍ컨벤션, 야구장 및 문화ㆍ상업ㆍ업무ㆍ숙박 시설 등 복합 조성
▲ 사업 조감도. <제공=서울시>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부지에 스포츠 복합시설과 전시ㆍ컨벤션 공간 등을 조성하는 ‘잠실 스포츠ㆍ마이스(MICE) 민간투자사업’이 본격적으로 속도를 낼 전망이다.

서울시는 한국개발연구원 공공투자관리센터에 2017년 1월 의뢰한 ‘잠실 스포츠ㆍMICE 민간투자사업’에 대한 적격성 조사를 최근 마쳤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앞으로 남은 절차인 기획재정부 민간투자사업심의와 서울시의회 동의 등을 거쳐 연내 공개경쟁 절차인 제3자 제안공고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후 내년 상반기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고 협상과정을 거쳐 실시협약을 체결한 뒤 2022년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이 사업은 잠실운동장의 주경기장을 제외한 부지에 ▲전시ㆍ컨벤션(전용면적 12만 ㎡ 내외) ▲야구장(3만5000석 내외) ▲스포츠콤플렉스(1만1000석 내외) ▲수영장(공인 2급 규모, 5000석) ▲수변레저시설(70척 내외) ▲호텔(900실) ▲문화ㆍ상업ㆍ업무 시설 등을 설치하는 계획으로 추진된다.

아울러 시는 이 일대 개발이 본격화함에 따라 부동산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면밀히 점검하기로 했다. 과열 양상이 포착될 경우 사업 대상지 및 주변지역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하는 등 투기적 거래수요에 즉각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김선순 서울시 지역발전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서울의 지속적인 도시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핵심 프로젝트”라며 “도심 속 수변공간과 어우러진 국제회의, 전시 및 문화이벤트를 위한 복합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사업 추진에 따른 투기적 수요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 간 공조를 통해 투기방지 대책을 철저히 시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