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문화] 넷플릭스, 한국 내 콘텐츠 스튜디오 2곳 임대 계약경기 파주시ㆍ연천군 위치…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에 박차
▲ 넷플릭스가 임대 계약한 경기 연천군의 'YCDSMC 스튜디오 139'. <제공=넷플릭스>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동영상 스트리밍서비스(OTT) 넷플릭스가 경기 파주시와 연천군에 있는 두 곳의 콘텐츠 스튜디오와 다년간에 걸친 임대 계약을 체결했다.

넷플릭스 측은 7일 이같이 발표하며 “새로운 콘텐츠 스튜디오는 한국 창작자들과의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전 세계를 감동시키는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를 계속 만들어나가는 중요한 공간이 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에 넷플릭스가 임대 계약을 체결한 ‘YCDSMC 스튜디오 139’는 6곳의 스테이지를 비롯한 총 9000㎡, ‘삼성 스튜디오’는 3곳의 스테이지에 총 7000㎡에 이른다. 현재 한국판 ‘종이의 집’을 비롯한 다양한 작품의 촬영ㆍ제작을 이 스튜디오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넷플릭스 콘텐츠 스튜디오의 운영은 오는 3월부터 시작한다.

에이미 레인하드 넷플릭스 스튜디오 오퍼레이션 부문 부사장은 “한국 콘텐츠의 성장에 대한 투자를 공고히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새로운 콘텐츠 스튜디오와 함께 보다 다양한 한국 콘텐츠 제작은 물론 한국 창작 업계의 전문가들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