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문화
[아유경제_문화] 문체부, 코로나19 이후 식문화의 변화는?… ‘제3회 인간과 문화 포럼’ 개최
▲ ‘제3회 인간과 문화 포럼’ 포스터. <제공=문화체육관광부>

[아유경제=조은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이 확산되면서 달라질 식(食)문화에 대한 포럼이 열릴 예정이다.

이달 3일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하 출판진흥원)과 함께 오는 4일 오후 2시 ‘코로나19 이후 식문화의 변화’를 주제로 ‘제3회 인간과 문화 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온라인으로 생중계해 누구나 볼 수 있으며, 이달 3일까지 인문360° 누리집에 신청하면 중계 영상에 바로 접속할 수 있는 인터넷 주소(URL)를 안내받을 수 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코로나19 이후 배달과 온라인 장보기가 늘어나는 등 변화된 음식 소비 및 식문화의 모습에 대해 다룬다. 장동석 파주출판도시문화재단 문화사업본부장이 사회를 맡고 문정훈 서울대학교 농경제사회학부 교수가 ‘코로나19 이후 식문화와 음식 소비 경향의 변화’를 주제로 발표한다.

이어 박은식 이밥차 이사가 ‘배달과 장보기 플랫폼의 발달과 코로나19 이후 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황성연 한국화학연구원 연구원이 ‘일회용품 사용과 배달의 일상화에 따른 친환경 소비의 필요성’에 대해 강의한다. 이후 발표자들은 ‘코로나19 이후 식문화의 변화와 친환경 소비에 대한 전망’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갖는다.

우리의 일상과 사회ㆍ문화적 변화에 대한 인문적 담론을 확산하기 위해 기획된 ‘인간과 문화 포럼’은 지난해 12월 3일부터 운영되고 있다. 올해는 매월 첫 번째 목요일 오후 2시에 온라인 생중계 토론회를 통해 진행되고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먹고 마시는 일상의 변화와 그 변화 속에서의 환경과 생태문화를 생각해 볼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조은비 기자  qlvkbam@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