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경제뉴스
[아유경제_경제] 싸이월드, 오는 5월에 웹ㆍ모바일 서비스 동시 공개당초 ‘3월 웹 서비스 선공개’에서 일정 변경… ‘미니미’도 새롭게 준비 중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당초 오는 3월에 서비스를 재개하기로 한 토종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싸이월드’가 5월로 서비스 계획을 변경했다.

싸이월드제트는 22일 ‘3월 웹 서비스 선공개’ 계획을 ‘5월 웹ㆍ모바일 동시 오픈’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싸이월드제트는 엔터테인먼트 회사 스카이이엔엠 등 5개 기업이 컨소시엄을 꾸려 설립한 법인으로 최근 전제완 싸이월드 대표로부터 서비스 운영권을 양수했다. 이들은 앞서 이달 초 “오는 3월 중에 기존 싸이월드 웹 서비스를 정상화하고, 상반기 중에 모바일 베타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이날 싸이월드제트는 오는 5월로 출시일이 수정됐음을 전하며 “기존 트래픽 데이터들을 보면 유저들의 웹서비스를 통한 접속이 5%, 모바일서비스를 통한 접속이 95%였다. 유저 분들의 원활한 접속을 위해 웹과 모바일을 동시에 오픈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싸이월드제트는 웹 서비스 복구와 모바일 버전 개발을 ‘에프엑스기어’에 맡기고 있다고 밝혔다. 에프엑스기어는 증강현실(AR) 기술 등을 이용한 모바일 콘텐츠 제작사다.

싸이월드제트와 에프엑스기어는 과거 싸이월드 미니홈피에서 인기를 끌었던 가상 캐릭터인 ‘미니미’를 새롭게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