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경제정책
[아유경제_경제] 홍익표 “4차 재난지원금 추경 20조 원 전후… 오는 24일 중 결론”“기정 예산도 반영, 실제 추경 규모는 작아질 수도… 지원 대상 확대ㆍ기준 상향”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정책위의장이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해 여당이 정부에 제시한 추가경정예산(이하 추경) 규모를 20조 원 안팎으로 예상했다.

홍 정책위의장은 23일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서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한 추경 규모에 대해 “20조 원 전후한 숫자가 되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기정 예산까지 반영된 것”이라며 “확정된 예산 중 추경 효과를 반영하기 위해 옮겨가 다 포괄하는 것이기에 실제 추경 규모는 그것보다 작아질 수 있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오늘(23일) 중으로 당의 의견이 반영된 수정안이 제출될 것 같다”며 “오는 24일 오전, 늦어도 오후까지는 실무차원의 당정 협의가 끝날 것으로 본다”고 예상했다.

홍 정책위의장은 “3차 재난지원금 때보다 대상을 좀 많이 늘렸고 기준도 조금 상향하려고 하고 있다. 또한 새로운 고용형태인 특고(특수형태 근로종사자), 프리랜서, 플랫폼 노동자 분들에게도 지급이 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며 “일자리 안정을 위한 재정 편성이 돼 있고 백신과 방역과 관련된 부분도 포함돼 있다”고 설명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