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아이즈원, 활동 연장 없이 오는 4월 해체‘프로듀스’ 시리즈로 데뷔, 순위 조작 논란… 2년 6개월 활동 끝 해체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즈원이 활동 연장 없이 오는 4월 해체한다.

CJ ENM은 지난 10일 입장문을 통해 “Mnet과 스윙엔터테인먼트ㆍ오프더레코드는 ‘아이즈원’의 프로젝트 종료를 앞두고, 12명 멤버들의 최선의 활동을 위해 각 소속사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청취하며 논의를 해왔다”며 “‘아이즈원’의 프로젝트 활동은 예정대로 오는 4월 마무리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아이즈원’을 사랑하는 팬들과 함께 할 온라인 단독 콘서트 ‘ONE, THE STORY’가 오는 13~14일 양일간 있을 예정”이라고 마지막 공연 소식도 예고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멋진 모습을 보여준 ‘아이즈원’ 12명 멤버 모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함께 만들어온 환상적 이야기가 계속될 수 있도록 향후에도 아티스트로서의 성장을 지지하겠다”고 밝혔다.

아이즈원은 2018년 방송된 Mnet ‘프로듀스 48’로 구성된 한일 합작 프로젝트 걸그룹이다. 그러나 2019년 ‘프로듀스’ 시리즈의 순위 조작 의혹이 불거지면서 그룹 존속 자체를 두고도 논란이 일었다. 중도 해체 없이 약 2년 6개월의 예정된 활동 기간을 채운 아이즈원 멤버들은 해체 이후 각자의 소속사로 돌아갈 전망이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