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아유경제_부동산] 국토부, ‘2021년 공공주택 입주자모집 달력’ 발표“공공주택 13만 가구 분양 일정, 달력으로 확인하세요”
▲ 2021년 4월~2022년 3월 공공주택 등 입주자모집 계획. <제공=국토교통부>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변창흠ㆍ이하 국토부)는 ‘2021년 공공주택 입주자모집 달력’을 발표하며 내년 3월까지 전국 공공주택 375곳 12만8653가구에 대한 입주자모집을 시작한다고 31일 밝혔다.

공공주택 입주자모집 달력에는 공공임대주택, 신혼희망타운, 공공분양주택 이외에도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까지 포함된다. 오는 4월 1일부터 ‘마이홈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은 55곳 6792가구의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공공임대주택의 경우 46곳 4540가구의 입주자 모집 공고가 예정돼 있다. 고덕강일 등 국민ㆍ영구ㆍ기타 공공임대(1211가구), 서울수서 KTX A2 등 행복주택(3329가구) 등이 있다. 강서아파트(175가구)는 신혼부부에게 최적화된 신혼희망타운으로 공급된다. 

특히, 서울에서 공급되는 공공임대주택의 73%(38곳)는 행복주택으로 공급돼 시세 대비 60~80% 저렴한 임대료로 장기간 안정적인 거주를 할 수 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공공분양주택은 서울 대방아파트 등 3곳에 신혼희망타운 590가구를 공급한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은 서울양원(331가구), 서울공릉(195가구) 등 6곳에서 1662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8년 이상 거주기간을 보장하고 초기 임대료를 제한하는 등 공공성을 한층 강화했다.

경기ㆍ인천 지역에서는 148곳 7만2702가구, 강원ㆍ충청ㆍ전라 등 기타 지역에서는 172곳 4만9159가구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준비하고 있다. 공공임대주택의 경우 경기ㆍ인천에서 인천검단(2746가구), 파주운정3(2052가구) 등 105곳 4만276가구, 나머지 지역에서 아산탕정(2935가구), 양산사송(1709가구) 등 150곳 3만7568가구를 공급한다.

공공분양주택은 경기ㆍ인천에서 양주회천(3168가구), 양주옥정(2049가구) 등 28곳 2만3355가구, 나머지 지역에서 대전청동3(2751가구), 익산평화1(819가구) 등 17곳 9014가구의 입주자 모집을 준비하고 있다. 특히 신혼희망타운은 의왕고천(580가구), 울산다운2(835가구)를 포함한 11곳에서 총 4775가구를 공급하는 등 분양이 본격화된다.

공공주택 입주를 희망하는 사람은 ‘마이홈포털’ 자가진단 메뉴를 통해 자신의 소득ㆍ자산 등에 맞는 신청 가능한 공공주택 유형을 미리 확인할 수 있다. 청약신청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서울주택도시공사(SH), 경기도시공사(GH) 등 공공주택사업자별 입주자모집 공고에 따라 누리집, 현장접수 등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홍목 국토부 주거복지정책관은 “‘주거복지로드맵 2.0’에 따른 선진국 수준의 공공주택 공급이 모든 분들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공공주택 달력 외에도 다방ㆍ집토스 등 민간업체와의 협업을 통한 공공임대 정보 제공, 지자체 주거복지센터 설치 확대 등을 통해 주거복지 접근성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