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아유경제_문화] 넷플릭스 ‘30일 무료 체험’ 국내서도 종료… 요금 인상 여부에 ‘관심’넷플릭스 서비스 전 세계 190개국서 ‘무료 체험’ 종료… 미국ㆍ일본서 줄줄이 요금 인상
▲ 넷플릭스가 7일 오전 3시부터 한국 내 ‘30일 무료 체험’ 프로모션을 종료했다. <출처=넷플릭스 홈페이지 캡쳐>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글로벌 인터넷 동영상 서비스(OTT) 업체인 넷플릭스가 국내에서 첫 30일간 요금을 내지 않아도 시청할 수 있는 ‘무료 체험 서비스’를 종료했다.

7일 IT업계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이날 오전 3시부터 한국 내 ‘30일 무료 체험’ 프로모션을 종료했다. 2016년 1월 국내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약 5년 만이다.

넷플릭스는 서비스 초기부터 30일 무료 체험을 통해 전 세계적으로 신규 가입자를 유치해왔다. 그러나 2019년 멕시코를 시작으로 무료 체험을 순차적으로 종료했고, 지난해 10월 미국에서도 중단했다. 여기에 이날 한국과 그리스, 세르비아 등을 마지막으로 넷플릭스가 서비스되는 전 세계 190개국에서 무료체험 프로모션이 모두 종료됐다.

한편 넷플릭스는 세계 각국에서 잇따라 요금을 인상하며 수익성 강화에 나섰다. 넷플릭스는 지난해 10월 미국에서 표준 요금제는 월 13.99달러(약 1만5679원), 프리미엄 요금제는 17.99달러(약 2만163원)로 각각 7.7%, 12.5% 인상했다. 지난 2월에서는 일본에서도 요금을 880엔(약 1만 원)~1980엔(약 2만 원)으로 올린 바 있다.

현재 국내 넷플릭스 구독료는 월 9500원~1만4500원으로, 국내에서도 곧 요금이 인상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요금 인상 정책과 관련해 넷플릭스 관계자는 “구독료와 관련해서 새로운 소식은 없다”고 설명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