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건축 조합
[아유경제_재건축] 원효산호 재건축, 시공자 선정 과정 ‘그린라이트’오는 6월 10일 입찰마감
▲ 원효산호 재건축 조감도. <사진=아유경제 DB>

[아유경제=정윤섭 기자] 서울 용산구 원효로 산호아파트(이하 원효산호) 재건축사업이 시공자 선정을 향해 순항하고 있다.

지난 25일 원효산호 재건축 조합(조합장 김현)은 오후 2시 조합 사무실에서 시공자 선정을 위한 현장설명회(이하 현설)를 개최했다. 그 결과, 7개 사가 참석하며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날 현설에 참석한 곳은 ▲DL이앤씨 ▲한양 ▲현대건설 ▲삼성물산 ▲포스코이앤씨 ▲롯데건설 ▲호반건설 등으로 파악됐다.

본보와의 통화에서 조합 관계자는 “현설에 참석한 건설사 중 특히 DL이앤씨, 호반건설, 포스코이앤씨 등이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라고 말했다.

현설에서 좋은 결과를 얻은 조합은 예정대로 오는 6월 10일 오후 3시 현설과 같은 장소에서 입찰을 마감한다.

일반경쟁입찰(도급제ㆍ내역입찰)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입찰에 참여를 원하는 업체는 ▲「건설산업기본법」에 따른 토목공사업 및 건축공사업 면허를 겸유하거나 토목건축공사업 면허를 보유한 업체 ▲「건설산업기본법」에 따른 조경공사업 면허를 보유한 업체 ▲「소방시설공사업법」에 따른 전문소방시설공사업 면허를 보유한 업체 ▲「전기공사업법」에 따른 전기공사업 면허 ▲「정보통신공사업법」에 따른 정보통신공사업 면허 등을 보유해야 한다.

아울러 ▲입찰보증금 120억 원을 이행보증보험증권(보증기간 90일)으로 마감 전까지 제출한 업체 ▲현설에 참석해 입찰참여의향서 및 홍보금지서약서를 제출하고 입찰안내서를 수령한 업체 ▲입찰서를 마감 전까지 제출한 업체 등이어야 한다. 공동도급은 불가하다.

이 사업은 용산구 원효로 66(원효로4가) 일원 2만7117.3㎡를 대상으로 건페율 25.98%, 용적률 280%를 적용한 지하 3층에서 지상 35층 규모의 공동주택 7개동 647가구(임대 73가구) 및 부대복리시설 등을 짓는다. 예정 공사비는 3.3㎡당 830만 원이다.

이곳은 지하철 6호선ㆍ경의중앙선 효창공원이 15분 거리(도보 7분+버스 8분)에 있고 강변북로가 인접해 주요 도심지 이동이 용이하다. 교육시설로는 원효초, 성심여중, 성심여고 등이 있다.

특히 이곳은 국제업무지구로 개발을 추진 중인 옛 용산 철도정비창 부지와 가까워 개발 호재가 풍부하고 정면으로 한강을 볼 수 있는 조망권을 갖춰 사업성이 우수하다는 전문가들의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원효산호 재건축사업은 올해 대형 건설사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사업지로 2023년 시공능력평가 기준 10위권 건설사가 다수 참석하며 향후 시공자 선정 결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정윤섭 기자  jys3576@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